제목뱃살
작성자Chang-Su Kim 조회수285날짜2018/05/17

어쩌다 점심 못 먹고, 당이 부족해 머리도 안 돌아가는데, partial fraction은 아무도 안 도와주고, 싸움의 고수에서 XL로 시켜 먹고, 카라멜 프라푸치노도 벤티로 시켜 먹었더니 기분 좋아졌습니다.

 

댓글을 등록해주세요

*

댓글:0